유머
뉴스
미디어
일상

“윤석열 후보시절부터 돕더니”…이수정, 국민의힘 손잡고 총선 출마→서초·수원 잡으러 간다

살구뉴스 2023.12.02
공유하기
신고
조회 58
MBN
MBN

내년 2024년 4월 치러지는 22대 총선을 앞둔 국민의힘이 이수정 경기대 범죄심리학과 교수 영입의 뜻을 밝히자 많은 이들의 눈과 귀가 집중되고 있습니다.

 

“비례는 애당초 생각도 없었어”

MBN
MBN

2023년 12월 1일 국민의힘에 따르면 당 인재영입위원회는 이수정 교수에게 영입을 제안했습니다.

이수정 교수는 국민의힘의 제안을 받아들이기로 결정했으며, 당은 다음 주에 이 교수 영입을 발표할 예정입니다.

이수정 교수는 지난 대선 당시 윤석열 후보 선거대책위원회 공동선대위원장을 지냈던 바, 국민의힘 전신인 미래통합당에서는 성폭력 대책 특별위원회 특위 위원으로 참여하기도 했습니다.

MBN
MBN

이번 영입 소식이 전해지자 이수정 교수는 "최근 국민의힘 인재영입위원회 측으로부터 영입 제안을 받아 수락했다"라고 밝혔습니다.

다만 이수정 교수는 내년 총선에서 비례대표가 아닌 지역구 출마를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국민의힘 측 관계자는 이수정 교수의 출마 지역과 관련해 "이 교수의 자택이 있는 서울 서초나 재직 중인 경기대학교가 위치한 경기 수원이 거론되고 있다"라고 귀띔했습니다.

MBN
MBN

이수정 교수 역시 "비례대표 출마는 애당초 생각이 없었다"라면서 "출마 지역이라고 하면 사는 곳 아니면 직장 두 군데"라는 입장을 내놨습니다.

범죄 피해자와 약자를 보호하는 법 제도의 중요성을 많이 느꼈다는 이수정 교수는 "스토킹처벌법이 현장에서 어떤 결과를 가져오는지 잘 보고 있다. 제가 하던 일들의 연장선상에서 일해봐야겠다는 생각"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2023년 12월 1일 국민의힘 인재영입위원회 회의 이후 기자들을 만나 "다음 주 5명 정도의 1차 인재를 발표할 예정"이라 알린 조정훈 국민의힘 인재영입위원은 "내년 1월 중순까지 매주 새로운 인재를 발표해 총 40여명을 발굴할 것"이라 전했습니다.

댓글
콘텐츠 더보기

포스트를 불러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