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머
뉴스
미디어
일상

"드라마 시그널 출연".. 유명 프로파일러 박 경위, 성추행 논란에 결국 '파면' 당했다

원픽뉴스 2023.12.02
공유하기
신고
조회 11

최면 전문 프로파일러 성추행 논란에 밝힌 입장은?

2023년 12월 2일, 전북경찰청은 최근 유명 프로파일러로 활동하던 경찰관 박 경위(나이 51세)에 대한 징계위원회를 열고 파면 처분했다고 밝혔습니다.

프로파일러 성추행 누구
"드라마 시그널에도 출연".. 유명 프로파일러 박 경위, 성추행 논란에 파면 / 사진=SBS, JTV

파면은 경찰 공무원 징계 중 가장 높은 수위의 중징계로, 박 경위는 현재 강제추행, 위계공무집행방해, 자격기본법 위반 등 7개 혐의로 불구속기소된 상태입니다.

그는 지난 2019년 6월부터 2021년 1월까지 최면 심리 등을 공부하는 민간 학회를 운영하면서 학회 회원이자 사제 관계인 피해자들을 성추행한 혐의(강제추행)를 받고 있습니다.

자신의 지위와 권력을 이용해 여성 제자들에게 안마를 시키거나 포옹, 손잡기, 특정 부위 만지기, 입맞춤 등의 추행을 저질렀습니다.

또 그는 자신의 교통법규 위반 과태료를 제자에게 대신 내도록(위계공무집행방해) 하거나, 정식으로 등록되지 않은 '임상 최면사' 민간 자격증을  지난 2012년부터 2021년 2월까지 임의로 발급(자격기본법 위반)한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이는 학회 소속 여성 피해자들이 TV 프로그램에 출연해 박 경위에게 성폭력을 당했다고 폭로하면서 알려지게 되었습니다.

프로파일러 성추행 누구
"드라마 시그널에도 출연".. 유명 프로파일러 박 경위, 성추행 논란에 파면 / 사진=SBS

이들은 지난해 7월 말쯤 박 경위를 업무방해와 개인정보보호법 위반, 공무상비밀누설, 강간 등 혐의로 고소했습니다.

당시 제출된 고소장에는 "박 경위가 자신이 운영하는 학회 회원들을 사무실과 차량, 모텔 등에서 억지로 껴안고 오빠라고 부르게 하거나 안마를 시켰다"며 "가슴을 보여달라고 요구하거나, 실제 성폭행을 당한 사례도 있다"는 내용이 담겨있었습니다. 게다가 논문을 대신 쓰게 했다고 주장하기도 했습니다.

이에 대해 박 경위는 "회원들이 자발적으로 안마 등을 해줬을 뿐 성추행한 사실이 전혀 없다"며 "편집증과 피해 망상증이 있는 일부 회원이 거짓말을 하고 있다"고 억울함을 호소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그는 지난해 9월 고소인들을 무고 혐의로 고소했고, 검찰은 해당 사건을 수사 중에 있습니다.

프로파일러 성추행 누구
"드라마 시그널에도 출연".. 유명 프로파일러 박 경위, 성추행 논란에 파면 / 사진=tvN

검찰은 고소장에 적힌 18개 혐의 중 강제추행,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 방해, 자격기본법 위반 등 5개 혐의만 인정해 박 경위를 기소했습니다.

강간과 강요, 협박 등은 공소시효가 지나거나 증거 불충분 등으로 판단해 불기소 결정을 내렸습니다. 박 경위에 대한 첫 공판은 오는 2024년 1월 28일 열릴 예정입니다.

해당 사건을 접한 누리꾼들은 "이 정도면 프로파일러가 아니라 프로추행러 아니냐", "성추행 프로파일러 누구인지 밝혀라", "이 프로파일러 논란 발생하니까 퇴직의사 밝혔다고 들었는데 결국 징계 받아서 파면됐네", "드라마 시그널에 출연했던 프로파일러 아니냐. 엄청 멋있다고 생각했었는데 실망이다"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한편 학위 논문대필 및 성추행 의혹을 받고 있는 박 경위는 TV 프로그램과 다수 언론에 출연하며 최면 전문가와 프로파일러로 이름을 알렸습니다.

저작권자 © 원픽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콘텐츠 더보기

포스트를 불러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