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머
뉴스
미디어
일상

2024 수능 만점자 '유리아' 인터뷰, 소름 돋는 '만점 비결' 공개(+서울대 의대 못 가는 이유)

살구뉴스 2023.12.08
공유하기
신고
조회 522
온라인 커뮤니티

8일, 2024 대학수학능력시험에서 단 1명의 만점자인 유리아(19) 양의 인터뷰가 공개되었습니다. 이에 수능 만점이지만 서울대 의대 진학을 못하는 이유도 함께 조명받고 있는데요. 그녀의 수능 만점 비결과 대학 진학 방향에 대한 관심도가 높아지고 있습니다. 

 

수능 만점자 '유리아' 인터뷰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다 맞게 푼 것 같은데 답안지에 제대로 적었는지 긴가민가한 문제가 하나 있었기 때문에 제가 만점이라는 확신을 못 하고 있었는데 지금 굉장히 얼떨떨하고 정신이 없네요.”

유리아 양은 ‘킬러문항’을 배제한다는 교육당국의 발표에도 불구하고 지난해보다 어려웠다는 평가가 나오는 2024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에서 전국에서 유일하게 만점을 받았습니다.

전국서 유일한, 단 1명의 수능 만점자로 누구보다 많은 관심을 받았습니다.

용인 한국외국어대학교 부설 고등학교(용인외대부고) 졸업생인 그는 지난해 수능을 치르고 난 뒤 몇 문제에서 실수한 탓에 자신이 원하는 의과대학에 가기 어렵다고 보고 재수를 결심, 다시 치른 이번 수능에서 최고의 결과를 냈습니다.

유리아 양의 활약으로 그가 졸업한 용인외대부고도 주목받고 있습니다. 용인외대부고 박인호 교감은 “우리 학교에서는 그동안 수능 만점자가 16명 나왔는데 이번에 한명이 추가돼 경사”라며 “학생들이 공부에 더 전념할 수 있도록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유리아, 수능 만점 비결 공개

온라인 커뮤니티

그런 유리아 양에게도 이번 수능은 쉽지 않았습니다. 유리아 양은 “시험을 보고 난 뒤에 어렵다는 생각이 들었고 만점이 없을 것 같다는 기사를 봐서 가채점 결과 만점이 나왔지만, 아닌가 보다 하고 있었다”며 “가장 어려운 문제는 국어에서 현대소설 ‘골목 안’이 지문이었던 문제들로, 맥락을 파악하기가 쉽지 않았다”고 했습니다.

킬러문항에 대해서는 “시험 도중에는 이게 킬러문항인지 신경 쓸 틈이 없어서 잘 못 느끼고 시간 관리에만 집중했다”고 전했습니다.

만점을 받은 비결로는 꼼꼼한 문제 읽기를 꼽았습니다.

유리아 양은 “올해 공부하면서 느낀 게, 너무 간단한 거지만 문제의 문장 하나하나를 제대로 읽어서 출제자의 의도를 파악하는 게 중요하다는 것이었다”라며 “그 외에는 기출 문제를 많이 풀어본 게 효과를 본 것 같다”고 말했습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재수 기간에 평소 오전 7시 30분부터 오후 10시까지 학원과 독서실에서 공부하고 주말에는 쉬는 생활을 유지하려고 했다는 유리아 양은 “수능에 최대한 생활 패턴을 맞추려고 했고 잠이 많아서 주말을 비롯해 쉴 때는 주로 잠을 자거나 아빠와 영화를 많이 봤다”며 웃었습니다.

그는 이번 수능에서 전국 1등을 했지만, 그동안 전교 1등도 해본 적 없다며 쑥스러워했습니다. 유리아 양은 “내신으로는 학교에서 최상위권이 아니었고, 모의고사는 상위권이었지만 1등을 해본 적은 없다”며 수줍게 말했습니다.

유리아 양의 어머니에게도 수능 만점 자녀를 키운 비법이 있는지 묻자 “리아를 비롯해 자녀가 3명 있는데 각각의 성향을 최대한 발휘할 수 있도록 자율적으로 키우려고 한 게 전부”라고 전했습니다.

 

단 1명의 수능 만점자인데도, 서울대 의대 못가는 이유?

온라인 커뮤니티

유리아 양은 지난해와 달리 원하는 의과대학에 갈 가능성이 커졌지만, 서울대 의대에는 원서를 낼 수 없습니다.

올해 서울대 의대는 과학탐구 영역에서 화학, 물리를 선택한 수험생으로 응시 자격을 제한했는데 유리아 양은 생물과 지구과학을 선택했기 때문입니다. 그는 원래 생물과 지구과학을 좋아했기에 자신의 선택에 전혀 후회하지 않는다고 말했습니다.

의대를 목표로 한 이유로는 뇌에 관한 관심이 많은 점을 꼽았습니다. 유리아 양은 “고등학교 때부터 뇌에 대한 관심이 커졌다”“외할아버지랑 친할머니가 알츠하이머병을 앓으셔서 더 관심이 생겼고, 뇌에 관한 공부를 열심히 해서 사회에 기여하는 쓸모 있는 사람이 되고 싶다”고 밝혔습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한편 해당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긴가민가한게 한문제뿐이었다는게 진짜 대단하다…나머지는 다 맞을 확신이 있었다는거 아님 ", "불공평해.ㅠ.ㅠ 공부도 잘하는데 이쁘기까지하네~", "축하해요. 본인 좋아하는 과목과 길에 소신 뚜렷한 것도 멋짐. 뇌쪽에서 대체 불가능한 멋진 의사가 되어 든든하게 버텨 주기를 기대합니다. ", "축하해요맘고생이 이만저만 아니였을텐데멋져요!!!^^" 등과 같은 반응을 보이며 축하의 마음을 전했습니다.

댓글
콘텐츠 더보기

포스트를 불러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