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머
뉴스
미디어
일상

"주장의 품격"... 이강인, 런던 직접 찾아가 손흥민에게 진심으로 사죄... 손흥민도 '용서'

하이뉴스 2024.02.21
공유하기
신고
조회 202
손흥민,이강인/사진=손흥민SNS
손흥민,이강인/사진=손흥민SNS

이른바 '탁구게이트'의 중심에 선 이강인이 손흥민이 있는 영국 런던으로 직접 찾아가 사과했다고 밝혔다.

21일 이강인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흥민이 형을 직접 찾아가 진심으로 사과를 드리는 게 중요하다고 생각하였고 긴 대화를 통해 주장으로서의 짊어진 무게를 이해하고 제 자신을 돌아보는 시간을 가졌습니다"며 직접 런던으로 찾아가 사과를 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런던으로 찾아간 저를 흔쾌히 반겨주시고 응해주신 흥민이 형께 이 글을 통해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고 덧붙였다.

손흥민, 이강인 /사진=뉴스원
손흥민, 이강인 /사진=뉴스원

이강인은 자신이 한 행동에 대해 진심으로 반성하고 사과했다. 그는 "그날 식사자리에서 절대로 해서는 안될 행동을 했습니다. 지금 돌이켜 생각해 봐도 절대로 해서는 안될 행동이었습니다. 이런 점들에 대해서 깊이 뉘우치고 있습니다. 팀에 대한 존중과 헌신이 제일 중요한 것임에도 제가 부족함이 많았습니다. 대표팀의 다른 선배님들, 동료들에게도 한 분 한 분 연락을 드려서 사과를 드렸습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저의 사과를 받아주시고 포용해주신 선배님들과 동료들에게도 이 글을 통해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라며 자신의 행동으로 함께 비판의 대상이 된 선수들을 향한 비판을 거두어 달라고 호소했다.

마지막으로 이강인은 "앞으로 축구선수로서 또 한 사람으로서 발전을 위해 더욱 노력하고 헌신하는 이강인이 되겠습니다"고 덧붙였다.

 

손흥민 "강인이를 너그러운 마음으로 용서해달라"

손흥민 인스타그램
손흥민 인스타그램

사과문이 발표된 직후 손흥민도 자신의 SNS에 입장문을 내고 "그 일 이후 강인이가 너무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다. 한 번만 너그러운 마음으로 용서해달라"고 당부했다.

또한 입장문과 함께 이강인과 나란히 서서 미소를 짓는 사진을 게재한 손흥민은 "나도 어릴 때 실수도 많이 하고 안 좋은 모습을 보였던 적이 있었다. 그럴 때마다 좋은 선배님들의 따끔한 조언과 가르침이 있었기에 지금의 내가 이 자리에 있을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강인이가 진심으로 반성하고 나를 비롯한 대표팀 모든 선수에게 진심 어린 사과를 했다"고 강조했다.

이어 팀 분위기를 다잡는 도중에 이강인과 충돌한 상황을 돌아보며 "나도 내 행동이 잘한 것이라 생각하지 않는다. 충분히 질타받을 수 있는 행동"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도 "팀을 위해 그런 싫은 행동도 해야 하는 게 주장의 본분"이라고 짚었다.

손흥민은 이번 '탁구게이트'로 논란이 격화한 점도 사과했다.

그는 "축구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데도 이런 소란스러운 문제를 일으켜 진심으로 죄송하다. 앞으로 대한민국 국가대표팀이 이를 계기로 더 성장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하이뉴스 / 정시은 기자

저작권자 © 하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콘텐츠 더보기

포스트를 불러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