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머
뉴스
미디어
일상

UFC 300 경기 박빙의 대결부터 압도적 우위까지 라인업 정리

인디뉴스 2024.04.13
공유하기
신고
조회 22

UFC 300 경기 박빙의 대결부터 압도적 우위까지 라인업 정리

UFC

올해 가장 큰 관심을 모으고 있는 UFC 300이 이틀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주요 경기들의 배당률이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특히 세 경기는 누가 이길지 예측하기 어려울 정도로 근소한 차이를 보이며 팬들의 베팅 열기를 더하고 있다.

메인이벤트: 알렉스 페레이라 대 자마할 힐

메인이벤트로 치뤄지는 알렉스 페레이라와 자마할 힐의 라이트헤비급 타이틀매치는 현재 레드코너 페레이라 -135, 블루코너 힐 +112의 배당률을 보이며, 경기 결과를 예측하기 어려운 박빙의 상황이다. 초기 배당은 페레이라 -163, 힐 +130이었으나, 시간이 지나며 두 선수 간의 격차가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라이트헤비급의 뜨거운 대결: 유리 프로하스카 대 알렉산더 라키치

유리 프로하스카와 알렉산더 라키치의 대결은 라키치가 -116, 프로하스카가 -105를 기록하며 사실상 동배당 상태로, 경기의 승패를 예측하기 매우 어려운 상황이다. 이 대결 역시 팬들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BMF 타이틀의 접전: 저스틴 게이치 대 맥스 할로웨이

저스틴 게이치와 맥스 할로웨이의 BMF 타이틀전 역시 -116 대 +133으로 게이치에게 약간 더 많은 베팅이 형성되어 있지만, 결과를 쉽게 예측할 수 없는 접전이 예상된다.

여성부 스트로급 타이틀매치: 장웨일리 대 옌샤오난

이와 대조적으로 여성부 스트로급 타이틀매치에서는 현 챔피언 장웨일리가 -498로 압도적인 우위를 점하고 있으며, 도전자 옌샤오난은 +365로 확인되어 장웨일리의 우세가 예상된다.

UFC 300은 세계적인 관심을 받는 이벤트로, 이번 대회는 특히 치열한 대결과 뚜렷한 우위가 교차되는 다채로운 매치업으로 팬들의 기대를 한껏 끌어올리고 있다.

최신뉴스
저작권자 © 인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콘텐츠 더보기

포스트를 불러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