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머
뉴스
미디어
일상

박세리 아버지 박준철 새만금 사업 지위 박탈.. 조폭, 도박, 고향 재조명 (+재산)

살구뉴스 2024.06.14
공유하기
신고
조회 211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박세리 감독의 부친이 3000억 원대 규모의 새만금 레저시설 조성 사업과 관련해 사문서를 위조한 혐의로 고소당해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사업 지위를 박탈당했습니다. 이에 박세리 아버지 박준철 씨의 조폭, 도박, 고향 등이 재조명되고 있습니다.

 

박세리 아버지 박준철 사문서 위조
새만금 레저 사업 지위 박탈 당해..

SBS
SBS

이와 관련해 새만금개발청은 부친이 참여하려고 했던 '새만금 해양레저관광 복합단지 사업'의 우선협상자로 선정된 민간사업자의 지위를 박탈했다고 밝혔습니다.

14일 새만금청에 따르면 앞서 새만금청은 해당 민간사업자로부터 사업계획서를 받아 검증하는 과정에서 박씨 부친이 허위 서류를 제출한 사실을 확인하고 이런 조치를 취했습니다.

새만금청 관계자는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 후 사업을 검증하는 과정에서 우선협상자가 제안한 '박세리희망재단이 참여하는 국제골프학교 사업'이 허위 서류로서 실현 불가능한 것을 확인하고, 우선협상자 지정 취소 처분을 통지했다"라고 설명했습니다.

새만금 해양레저관광복합단지
새만금 해양레저관광복합단지

새만금 관광단지 개발은 민간 주도로 새만금 관광·레저용지에 1.64㎢ 규모의 해양레저관광 복합단지를 조성하는 사업으로, 새만금개발청은 2022년 6월 개발사업 우선협상자를 선정했습니다.

해당 민간사업자는 3000억 원 규모의 해양 골프장, 웨이브 파크, 마리나 및 해양 레포츠 센터 등 관광·레저 시설과 요트 빌리지, 골프 풀빌라 등의 주거·숙박시설, 국제골프학교 조성 등을 제안했습니다.

이 과정에서 박 감독의 부친이 가짜로 만든 박세리희망재단 명의 의향서가 제출됐습니다. 의향서에는 박세리희망재단이 앞장서 '박세리 골프 아카데미'를 세우겠다는 계획이 들어 있어 심사위원들의 높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현재 새만금청은 해당 사업자로부터 투자비(3000억 원)의 약 2%(60억 원)에 해당하는 '우선협상 이행 보증증권'도 받아둔 상태입니다.

박세리 희망재단
박세리 희망재단

박세리희망재단은 최근 홈페이지에 '박세리 감독은 국제골프스쿨, 박세리 국제학교(골프 아카데미 및 태안, 새만금 등 전국 모든 곳 포함) 유치 및 설립 계획·예정이 없다'는 안내문을 내걸었습니다.

새만금청 관계자는 "허위서류 제출 등 협상 미이행 시 우선협상이행보증증권을 국고에 귀속하도록 하고 있다"며 "민간 자본으로 사업이 추진되는 민간개발사업의 특성상 국고 손실은 전혀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새만금청은 향후 책임성 있는 민간사업자들이 나타나면 재공모 절차를 거쳐 사업을 정상화하겠다는 방침입니다.

새만금청 관계자는 "새만금개발청은 앞으로도 우수한 민간사업자들이 새만금을 위해 투자하고 개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박세리 아빠 조폭, 도박 사실일까?

SBS
SBS

박세리 아버지 박준철 씨의 사문서 위조와 고소 사실이 알려지며 과거 조폭, 도박 논란이 재조명되고 있습니다.

박준철 씨는 어린 시절 결손가정에서 태어나 오랜 기간 조직폭력배 생활을 했다고 알려져있습니다. 하지만 박세리의 어머니 김정숙 씨를 만나 조직에서 무단이탈 후 야반도주 했으며 조폭 생활을 청산했습니다. 이후 대전에 위치한 유성교 다리 아래에서 텐트를 치고 살림을 차렸고 박애리, 박세리, 박유리 세 자녀를 슬하에 두었습니다.

도박 사건도 재조명되고 있습니다. 박준철 씨는지난 2016 브라질 리우올림픽 여자골프 국가대표 감독으로 내정된 LPGA 투어프로 불법 도박 현장에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당시 그는 "도박은 절대 하지 않았다. 내가 박세리 아버지라는 점을 악용하고 있다"며 억울하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세계적인 여자 프로골퍼 박세리
현역 시절, 재산, 나이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1977년 9월 28일 생으로 올해 나이 47세 박세리는 미국 여자프로골프(LPGA)에서 대활약해 현재까지도 한국의 여성 골퍼들에게 영감을 주고 있는 선수입니다.

1996년에 프로로 전향한 박세리는 "무서운 10대"라는 별명을 얻었고, 중학교 3학년 때 KLPGA 대회에서 우승하며 두각을 나타냈습니다. 이후 1997년 미국으로 건너가 세계 최고의 교습가 데이비드 레드베터에게 훈련을 받아 같은 해 LPGA 퀄리파잉 스쿨을 통과하며 LPGA 무대에 성공적으로 데뷔했습니다.

SBS
SBS

1998년, 박세리는 LPGA 투어 첫 해에 맥도널드 LPGA 챔피언십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주목받기 시작했습니다. 특히 같은 해 U.S. 여자 오픈에서 양말을 벗고 연못에 들어가 샷을 날리는 '맨발 투혼'으로 유명해졌고, 이는 IMF 위기를 겪고 있던 대한민국 국민들에게 큰 감동을 주었습니다. 그해에만 무려 4승을 거두며 LPGA '올해의 신인왕'을 수상했습니다.

박세리는 2001년 브리티시 여자 오픈, 2002년 LPGA 챔피언십 등 메이저 대회에서 우승하며 최연소 메이저 4승을 기록했습니다. 2007년에는 LPGA 명예의 전당에 입회했고, 같은 해 KLPGA 명예의 전당에도 입회했습니다. 선수 생활 동안 다양한 대회에서 많은 승리를 거두었지만, 2016년을 끝으로 프로 생활을 마무리했습니다.

SBS
SBS

이후 박세리는 SBS Golf 해설 위원으로 활동했으며, 2016년과 2020년 올림픽 여자 골프 국가대표팀 감독을 역임했습니다.

박세리는 한 방송에서 자신의 재산에 대하여 "상금만 따지면 200억이 안된다. 하지만 사실 선수는 상금보다 스폰서 계약금이 더 크다. 그건 다 부모님 드렸다"라며 자신의 재산 규모를 간접적으로 언급했습니다.

댓글
콘텐츠 더보기

포스트를 불러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