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머
뉴스
미디어
일상

'버닝썬' 정준영 근황, 리옹 클럽서 "한국 유명 가수 Jun"이라며 프랑스 여자 꼬시는 중

살구뉴스 2024.07.09
공유하기
신고
조회 260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8일 집단 성폭행과 불법촬영 등의 혐의로 징역살이를 했던 정준영의 근황이 공개됐습니다. 

 

정준영 근황, 리옹 클럽서 프랑스 여자 꼬시는 중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프랑스 리옹에서 정준영의 근황이 담은 사진이 공개됐습니다. 사진 속 정준영은 머리와 수염을 덥수룩하게 기른 모습입니다. 

사진을 공개한 누리꾼에 따르면 정준영은 "바에서 여자와 이야기를 나누며 인스타그램 계정을 물어보고, 리옹에 한식당을 열 계획"이라고 말했다고 전했습니다. 이어 "본인이 한국에서 유명한 가수라며 이름을 Jun이라고 소개했다"고 덧붙였습니다.

또 다른 누리꾼은 "리옹에 있는 프랑스분이 리옹 클럽에서 정준영을 목격한 후기를 번역해 요약한 것"이라며 "그 프랑스인이 친구들과 클럽에서 술을 주문했는데 술이 잘못 나왔다"고 상황을 설명했습니다. 

이어 "버리기 아까워서 주위 사람들에게 줄까 했는데 갑자기 어떤 남자가 나타나 자기가 마시겠다고 하며 말을 걸었는데, 그 남자가 정준영이었다"고 주장하기도 했습니다. 

 

정준영 프랑스 레스토랑 다시 오픈할까?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정준영의 목격담에 대한 사실 여부는 파악할 수 없지만 실제로 정준영은 2018년 프랑스 파리에서 레스토랑 오픈을 준비 중이라고 밝힌 바 있습니다. 당시 정준영은 버닝썬 게이트와 단톡방 논란이 터지며 식당 개점에 실패했습니다.

정준영은 2016년 1월 강원도 홍천, 같은해 3월 대구에서 여성들을 술에 취하게 만들어 집단 성폭행한 혐의와 빅뱅 전 멤버 승리, FT아일랜드 전 멤버 최종훈 등이 포함된 단체대화방에서 11차례에 걸쳐 불법 촬영한 영상 등을 유포한 혐의로 2020년 9월 징역 5년을 선고받고 3월 전남 목포 교도소에서 출소한 바 있습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5년간의 형기를 마치고 지난 3월 전남 목포교도소에서 출소한 정준영은 해외 이민 준비와 음악 활동 복귀 준비 등의 설이 이어져 대중의 공분을 사기도 했습니다. 

한편 해당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개가 똥을 끊지", "사람을 고쳐쓰는 게 아니다. 평생 저짓하면서 살듯", "사람이 어떻게 저렁게 뻔뻔하지? 인간이 아닌 건가", "가수로 유명? ㅋㅋㅋㅋ범죄자로 유명하지", "수치심이라는 게 애초에 존재하지 않는 종자인 듯" 등과 같은 반응을 보였습니다. 

댓글
콘텐츠 더보기

포스트를 불러옵니다...